Project Description

여름 같은 봄. 안녕하십니까? 골드핑거 비스포크 양복점입니다.

2019년 봄/여름 시즌 제일모직의 번치북들을 하니씩 정리하고 있습니다.


  1. Goldentex 2019 S/S [ 1PP ] SUIT I - ( 19/05/14 )
  2. Goldentex 2019 S/S [ Cheilain ] SUIT I - ( 19/05/16 )
  3. Goldentex 2019 S/S [ Cheilain ] SUIT 2 - ( 19/05/18 )
  4. Goldentex 2019 S/S [ Cheilain ] Solid - ( 19/05/20 )
  5. Goldentex 2019 S/S [ JACKET ] - ( 19/05/22 )
  6. Goldentex 2019 S/S [ VIP ] SUIT 1 - ( 19/05/24 )
  7. Goldentex 2019 S/S [ VIP ] SUIT 2 - ( 19/05/27 )
  8. Goldentex 2019 S/S [ VIP ] Solid - ( 19/05/29 )
  9. Goldentex 2019 S/S [ Temptation ] Suit 2 - ( 19/06/01 )
  10. Goldentex 2019 S/S [ Prestige ] Suit 1 - ( 19/06/10 )
  11. Goldentex 2019 S/S [ BUONABITO ] Suit 1 - ( 19/06/12 )
  12. Goldentex 2019 S/S [ BUONABITO ] Suit 2 - ( 19/06/14 )


2019년 봄/여름 제일모직 비스포크 원단 번치북들

이번 시즌 제일모직의 다양한 원단들의 번치북 11권이 입고되었으며,

 

그 중에서 고급 라인 번치북 5권을 먼저

[ 1PP SUIT I ] / [ CHEILAIN SUIT I ] / [ CHEILAIN SUIT II ] / [ CHEILAIN SOLID ] / [ JACKET ]

5회에 걸쳐 정리해 보겠습니다.

이번 포스트는 그 3번째 [ Cheilain 수트 2 ] 번치북 입니다.

제일모직 슐레인 수트2 번치북

[ CHEILAIN ]

The Diamond Fiber – 모헤어 & 마운틴 쿡 울

모헤어는 앙고라 산양의 털로서 아랍어의 ‘Mu-Khyar’라는 이름에서 유래하였는데 최상의 , 최고의 털을 의미합니다. 슐레인 모헤어는 남아프리카산 모헤어와 뉴질랜드산 마운틴 쿡 울을 혼용하여 만든 고급복지로 우수한 강도, 뛰어난 광택, 탄력, 단열, 흡습속건, 경량 등의 장점을 최대한 살려 만든 여름용 신사복지로서 최고의 제품입니다.

MOHAIR & MT. Cook Wool

The word mohair is derived from the Arabic meaning ‘choice’ or ‘select’. Mohair has several unique properties that are not found in any other animal fiber. Excellent Strength, Luster, Elasticity, Insulating, Durability, Moisture transfer, Lightweight etc. Also CHEILAIN MOHAIR is blended exclusively from the Merino sheep reared high on the rugged grasslands of New Zealand’s MT.Cook Station Ranch. CHEILAIN MOHAIR is a distinctly superior worsted for summer fabric.

 2019. SAMSUNG C&T

위 내용은 이 번치북에 인쇄되어 있는 모헤어와 마운틴 쿡 울에 대한 소개입니다.

제일모직 2018년 봄/여름 슐레인 수트1

번치북 표지를 보면 이번 시즌에 새롭게 바뀌었습니다

제일모직의 이전 시즌 번치북(위)은 앞쪽 부분이 벨벳 처리 되어 있었으나, 이번 시즌부터는 전체적으로 심플해지고 깔끔해졌습니다.

 

이 슐레인 suit 2 번치북에는 총 60종의 여름 수트용 원단들이 번치되어 있으며,

작년 번치북과 비교해 보면 품절된 원단들이 제외되고, 대략  1/3 정도 새로운 원단이 추가 된 것 같습니다.

추가된 원단들은 SUPER 150’s의 섬도를 가지고 있는 Sharlea 울로 제직한 원단들과,

여름 수트용으로 모헤어와 마운틴 쿡 울로 제직한 시원한 원단들이 추가된 것 같습니다.

 

그럼 원단 사진을 올려 보겠습니다. (사진을 클릭하면 큰 화면으로 보실 수 있습니다.)


 

이 번치북의 원단들은 220 ~ 250 g/mt 사이의 가벼운 중량으로,

직조(짜임)의 패턴과 컬러가 다양하게 혼재되어 있습니다.

번치되어 있는 원단들을 무늬나, 혼용율, 중량 등으로 나눠 보고 싶었으나 , 너무 중구난방으로 번치되어 있고,

색상도 사진으로는 잘 구분이 안되기에, 혼용율 종류로 구분하면 오히려 번치북을 볼때 혼란 스러울 것 같아 그냥 순서대로 사진으로 올렸습니다.

원단을 보실 때 혼용율(원사의 비율)의 정확한 % 비율이 입력되어 있는 원단들은 이번에 새로 추가된 원단 같으며,

정확한 비율 표시가 없는 원단들을 작년 번치북에서 찾아 대조해 보면,

같은 원단이 다양한 원사로 제직된 원단 임에도 정확한 원사 비율이 적혀 있지 않습니다.

속일려고 의도한 것은 아닐 테지만, 원단에 대한 신뢰가 떨어진다고 생각됩니다.

힘들겠지만, 제일모직의 모든 원단들에 대한 정확한 혼용율 정보를 세심하게 신경써 표시해

이태리 원단들 보다 고객들의 신뢰감을 더 얻었으면 좋겠습니다.

 

새로 추가된 원단들을 살펴보면 기본적으로 Sharlea Wool로 얇게 직조한 깔끔한 무늬의 원단들이 많으며,

키드 모헤어와 마운틴 쿡 울로 제직하여 청량감과 부드러움이 살아있는 원단들이 있습니다.

그외 혼용율이 표시 안된 기존 원단들 중에서 린넨, 실크 등 다양한 천연 소재가 혼합된 원단들도 있으며,

전반적으로 여름에 입는 수트라는 컨셉에 어울리는 클래식한 색상과 직조의 원단들이 번치되어있습니다.

 

제일모직 원단으로 수트를 맞출 때 조금이라도 도움이 되셨으면 좋겠습니다.

 

그럼 이상으로 이번 시즌 제일모직의 Cheilain Suit 2 번치북 정리를 마무리하겠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