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ESPOKE ? – 비스포크의 정의와 구분

bespoke – 형용사 [주로 명사 앞에 씀], (특히 英 격식)

1. (美 주로 ‘custom-|made) 제품이 (개인 주문에 따라) 맞춘
a bespoke suit : 맞춘 양복
2. 맞춤 생산을 하는
a bespoke tailor : 맞춤 양복 재단사

사전을 찾아보면 고객의 개별 취향을 반영해 제작하는 물건이라는 의미를 가집니다. 예를 들면 자동차 시트의 재질, 색깔, 매트, 내장재 소재 등을 고객이 골라 제작하는 것도 ‘비스포크’라고 말하고 있습니다. 비스포크의 어원으로는 다양한 설이 있으나 ‘말하는 대로’라는 의미를 가진 영어 동사 비스피크(bespeak)에서 왔다는 설이 일반적입니다.  물건을 제작하기 전 의뢰하거나 주문한다는 의미로 1585년 발간된 영국 옥스퍼드 사전에 처음 등장했습니다.

  • 영국 – Bespoke ( 비스포크 )
  • 이탈리아 – Su misura ( 수 미주라 )
  • 미국 – Made To Measure ( MTM, M2M )

‘비스포크’라는 단어는 세계적으로 맞춤 양복을 선도하는 국가들(영국, 이탈리아, 미국) 중 영국에서 ‘맞춤 양복’을 뜻하는 단어로 주로 쓰이고 있으며, 이탈리아에서는 Su misura(수 미주라), 미국에서는 ‘Made to measure(MTM, M2M)’이라는 단어가 쓰이고 있습니다.

국내에서는 ‘맞춤 정장’을 뜻하는 각 국가별 단어들을 해당 국가의 의복 문화와 생산 방식을 구분하여 표현하는데 많이 쓰이고 있습니다.

정통 수제 맞춤 정장 - 비스포크 수트

맞춤 제작 방식에 따른 단어 구분